[우리모두뉴스] 우리은행이 학력이나 경력을 따지지 않고 신입사원을 뽑아요

2017-09-10 08:54:46

- 올해는 작년보다 2배인 300명의 직원을 뽑는대요

▲우리은행은 신입직원을 뽑을 때 학력이나 경력을 보지않는 '블라인드 면접'을 실시할 거래요. 사진은 대학생 구직자가 채용공고를 보고 있는 모습이예요. ⓒ 뉴스1



[프라임경제] 우리은행은 지난 7월부터 오는 12월까지 6개월 동안 공개적으로 직원을 뽑아요. 우리은행이 뽑는 직원의 수는 500명으로 지난해보다 세 배 이상 많은데요, 새롭게 뽑게 되는 직원들이 일할 분야는 일반적인 업무를 담당하는 신입 사원과 정보기술(IT) 부문을 담당하는 신입사원, 디지털 부문 신입 사원이예요.

일반직 신입 사원은 경기도나 서울 부근에서 일하는 일반과, 지방에서 일하게 될 지역 전문가로 나뉘워져요. 지역전문가는 그 지역 내에 있는 고등학교나 대학졸업(예정)자로 나뉘어져요.

우리은행은 공개적으로 직원을 뽑으면서 지원할 수 있는 조건으로 학교를 다닌 경력이나 나이 등의 조건을 없앴어요. 또 입사지원서에 자격증이나 토익 등 외국어 시험 점수가 얼마나 되는지 등을 없앴어요. 오로지 직원들이 맡게 될 일의 특성과 지원자의 능력을 평가해 직원을 뽑을 계획이래요. 

원서접수는 8월28일부터 9월22일까지 우리은행 홈페이지에서 받고, 1차 면접과 직원의 사람됨과 일에 부합하는 직원인지를 평가해 통과하 사람들에 한해서 2차 면접을 본대요.

▲우리은행 뿐만 아니라 다른 은행들도 신입사원을 채용할 계획이예요. 사진은 NH농협 은행과 관련된 사진이예요. 기사와 상관은 없어요. ⓒ 뉴스1


우리은행을 시작으로 은행들의 2017년도 하반기 공개 채용이 이어질 거래요. KB국민은행은 직원을 어떻게 뽑을지 정하는 것보다 몇 명을 뽑을 것인지 고민하고 있대요. NH농협은행도 8~9월부터 KEB하나은행은 10월부터 직원을 뽑을 계획이래요.


'우리 모두 소중해' 편집위원(1365 자원봉사자)  
 
홍가연(상해한국학교 / 11학년 / 17세 / 중국 상해) 
유민경(상해한국학교 / 11학년 / 17세 / 중국 상해) 


'우리 모두 소중해' 감수위원(샤프에스이 발달장애인 감수팀) 

윤혜성(샤프에스이 감수위원 / 28세 / 서울)  
이광수(샤프에스이 감수위원 / 24세 / 서울) 





이윤형 기자 lyh@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