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2017 서울국제트래블마트서 관광보령 알린다"

2017-09-13 08:38:06

- 12~13일 참가해 관광설명회·해외여행사 마케팅 진행

[프라임경제] 충남 보령시는 외국인 관광객 유치 마케팅 다변화를 위해 12일부터 13일까지 국내·외 관광산업 비즈니스 활성화를 위한 대표 관광 비즈니스의 장(場)인 '2017 서울국제트래블마트'에 참가한다.

11일부터 15일까지 그랜드 힐튼 서울에서 열리는 서울국제트래블마트는 국내외 관광업계 1200여 업체(해외 400곳, 국내 800곳)와 지방자치단체 등이 참여해 B2B(기업 간 거래) 형태의 운영하며, 지자체와 기관 등의 관광설명회와 관광 전공 학생 대상 전문가 강연도 열린다.

▲'2017 서울국제트래블마트' 행사 장면. ⓒ 보령시청

특히, 이번 행사는 해외 설명회나 교역전에 참가하기 어려운 국내 영세 관광 업체의 해외판촉을 지원하기 위해 방한 관광객 비중이 높은 주요 국가 여행사를 초청, 비즈니스 만남의 기회를 제공한다.

이에 따라 기업과 기업 간 B2B 비즈니스의 장으로 한정, 해외 여행사와 국내 업계의 1:1 사전매칭을 통한 효과적인 상담지원이 이뤄져 국내 관광관련 업체의 매출증대에 기여할 것이라는 기대감이 번진다.

보령시는 12일 오후 12시부터 해외 바이어 400명을 대상으로 관광인프라 및 홍보영상 상영, 관광자원 및 축제를 소개하는 관광설명회 프레젠테이션을 진행하고, 12일과 13일 2일간 홍보물과 기념품, 머드화장품 및 머드티 등을 전시·홍보한다.

또 사전 미팅 예약 완료된 16개 해외 여행사(중국 5곳, 필리핀 2곳, 말레이시아 2곳, 인도네시아 2곳, 대만·베트남·싱가포르·일본 각 1곳)와의 일대일 미팅을 통한 관광 홍보로 직접적인 관광객 유치 마케팅을 진행한다.

시는 이번 트래블마트에서 해외 여행사 등 관계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분석해 중국 주도의 관광산업을 동남아와 서남아시아로 다변화하면서, 머드축제 등 주요관광지를 수요자 중심은 물론, 수익 창출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힘을 기울인다는 복안이다.

복규범 보령시 관광과장은 "이번 트래블마트는 여행사와의 일대일 B2B 비즈니스로 맞춤형 관광 아이템 개발은 물론, 실질적 관광객 유입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보령이 가진 우수하고 다양한 관광상품을 최선을 다해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보령시는 12일부터 오는 16일까지 청주 오송역에서 열리는 '2017 오송 화장품 뷰티엑스포'에도 참가해 보령머드화장품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며, 기간 중 머드제품의 10~50% 할인가로 저렴하게 판매해 홍보 효과를 높일 계획이다. 


오영태 기자 gptjd00@hanmail.net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