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찾아가는 '28만 시민과의 대화' 개최

2017-09-13 09:10:15

- 9월14일~10월11일까지…24개 읍·면·동서 진행

▲순천시청 전경. ⓒ 순천시청

[프라임경제] 순천시(시장 조충훈)는 '2017년 시민과의 대화'를 갖는다. 이달 14일 산중매향(삼산 ·중앙·매곡·향동)을 시작으로 다음 달 11일까지 24개 읍·면·동에서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첫째날인 14일에는 원도심 지역인 삼산·중앙·매곡·향동을 한 권역으로 묶어 민선 6기 시정발전을 함께 공유하고 지역의 상생·발전방안에 대한 토크콘서트를 진행한다.

시민과의 대화에서는 2018년 시정 계획 공유, 시민 건의사항 수렴, 질의응답 시간을 마련해 시민목소리 청취에 주력할 계획이다.

특히 14일 진행하는 시민과의 토크콘서트에서는 조충훈 시장과 시민 패널 간에 민선6기 시정 성과 시민이 시정에 바라는 것 등에 대한 공통 주제를 시작으로 원도심의 경쟁력 강화 등 발전방안에 대해 심도 있게 토론한다.

특히 토크콘서트 중간 시민들의 의견도 수렴하며 시민들의 참여도를 높일 예정이다. '시민이 시장이다'라는 민선6기 조충훈 시장의 시정철학을 적극 반영한 것.

15일부터는 각 읍면동별 '찾아가는 시민과의 대화'를 실시하고 2018년 주요 시정방향인 △일자리 허브 도시 △복지정책 △잡월드 △마그네슘 클러스터 등 시민 누구나 행복을 누리는 혁신정책에 대해 공유할 방침이다.

조충훈 시장은 "민선6기 3년 시민이 행복하고 살맛나는 순천을 만들기 위해 시민과 함께 노력했고 실제 많은 변화와 발전을 이뤘다"며 "2018년에도 시민과의 적극적인 소통으로 시민의 삶에 힘이 되는 시정을 펼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송성규 기자 ssgssg0717@hanmail.net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