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CES2018 입구에 '올레드 협곡' 설치

2018-01-08 10:24:39

SPONSORED

- 20억개 자발광 화소가 만드는 환상적인 영상 체험

[프라임경제] LG전자(066570)는 9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8 전시장 입구에 곡면 55형 올레드 246장으로 초대형 '올레드 협곡'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LG전자는 전시장 입구에 길이 16m, 너비 16m, 높이 6m 공간을 마련했다. 가운데 구부러진 길을 만들고, 길 양 옆에 마치 협곡처럼 올록볼록한 모양으로 올레드 월을 세웠다. 관람객들은 28m에 달하는 길을 걸으며 총 20억개 올레드 자발광 화소가 만들어내는 환상적인 영상을 경험할 수 있다.

▲LG전자가 CES2018 전시장 입구에 곡면 올레드 246장을 활용해 초대형 '올레드 협곡'을 설치했다. ⓒ LG전자

LG전자는 구불구불한 협곡의 느낌을 표현하기 위해 볼록한 모양으로 구부린 사이니지 156장, 오목한 형태 사이니지 90장를 사용했다. 

LG전자는 올레드 협곡을 통해 올레드만이 구현할 수 있는 생생한 색감과 완벽한 블랙의 대비를 보여준다. 협곡을 구성하는 246장 올레드에서는 '올레드로 만나는 자연의 경이로움'을 주제로 협곡, 빙하, 폭포, 숲, 하늘, 눈보라 등 동영상을 2분 30초 동안 상영한다.

LG전자는 관람객들에게 생생한 현장감을 전달하기 위해 초고화질 카메라 14대를 동원했다.

북미, 남미 등에 위치한 △사암(砂岩) 협곡 '앤털로프캐니언(Antelope Canyon)' △해안 빙하 지역의 '컬럼비아 빙원(Columbia Icefield)' △'이구아수 폭포(Iguazu Falls)' 등 세계 곳곳을 다니며 영상을 촬영했다.

이정석 LG전자 HE마케팅커뮤니케이션담당 상무는 "올레드만이 보여줄 수 있는 차원이 다른 화질과 디자인 강점을 전 세계에 알려 프리미엄 시장 리더십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재덕 기자 ljd@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