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무부 가상화폐 규제 방침 일파만파…청와대 "확정된 것 아냐"

2018-01-11 18:03:56

[프라임경제] 청와대는 가상화폐 거래와 관련해 법무부가 강력한 규제 방침을 밝힌 것과 관련, 유보적인 입장을 11일 내놨다.

앞서 박상기 법무부 장관은 법무부 출입 기자들을 만난 자리에서  "법무부는 기본적으로 거래소를 통한 가상화폐 거래를 금지하는 법안을 준비 중"이라며 "거래소 폐쇄까지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11일 "암호화폐 거래소 폐지와 관련한 박 장관의 발언은 법무부가 준비해온 방안 중 하나"라고 인정하면서도 "확정된 사안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각 부처의 논의와 조율과정을 거쳐 최종 결정될 것"이라고 선을 그었다. 



임혜현 기자 tea@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