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농업인 숙원사업 농산물종합가공센터 건립

2018-02-13 14:34:39

SPONSORED

- 농업인 소득증대 위해 창조농업지원센터 건립 본격 추진

▲담양군 농산물종합가공센터 조감도. ⓒ 담양군

[프라임경제] 전남 담양군(군수 최형식)은 농산물의 부가가치 창출과 농업인 자치활동 강화를 위해 2019년까지 1815㎡ 규모의 농산물종합가공센터와 창조농업지원센터(농업인회관)를  농업기술센터 내에 건립한다고 13일 밝혔다.

센터 1층에는 농산물가공장(490㎡)과 판매장(170㎡)을, 2층에는 농업회의소, 농산업인력지원센터, 6차산업지원센터를 비롯한 각종 농업인단체의 사무실 및 회의시설, 3층에 200여명을 수용할 수 있는 최첨단 교육장 등 1155㎡를 세울 계획이다.

특히, 이번에 들어서는 농산물종합가공센터는 식품안전관리인증기준에 맞는 건축설계를 통해 고품질의 안전한 가공품을 생산할 수 있는 기반을 갖춘다.

또 가공품 생산에 어려움을 겪는 농민들을 위해 식품제조허가를 비롯한 가공창업관련 실무위주 교육을 추진하며, 시제품개발, 판로확보 등 다방면으로 지원한다는 구상이다.

아울러, 창조농업지원센터(농업인회관)는 농업주체 간 농정참여 및 농업공동체 육성 등 담양식 창조농업 육성을 위한 기반시설 도입을 추진한다는 복안이다.

농업·식품분야 6차 산업화를 이끌고 주민참여형 농업을 육성함으로써 농업인 복지증진과 역량강화는 물론 군 농산물 홍보와 안정적인 판로개척을 도모해 농업인 소득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김성태 기자 kst@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