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클로·라뒤레, 난민 아동 지원 캠페인 진행

2018-03-12 10:57:42

[프라임경제] 유니클로(UNIQLO)가 전세계 난민 아동들을 지원하기 위해 유엔난민기구(United Nations High Commissioner for Refugees, UNHCR) 및 150년 이상의 전통을 자랑하는 프랑스 디저트 브랜드 '라뒤레(Ladurée)'와 함께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12일 알렸다.

▲ⓒ 유니클로

유엔난민기구가 올해 2월 공식 집계한 시리아 출신 난민만 550만명에 달할 정도로 난민 문제가 심화되면서 특히 성장기 아동들을 위한 옷이 절대적으로 부족한 상황이다. 

이에 유니클로는 12일부터 더 이상 입지 않는 유니클로 키즈 및 베이비 상품을 기부한 고객들에게 프랑스 디저트 브랜드이자 액세서리로도 유명한 '라뒤레'를 모티브로 삼아 난민 여성들이 직접 제작한 가방 장식인 '참(charm)'을 증정하는 특별 캠페인을 실시한다. 

국내에서는 유니클로 글로벌 플래그십 스토어인 명동중앙점과 롯데월드몰점, 강남점 및 스타필드 고양점, 롯데백화점 광복점 등 전국 22개 유니클로 주요 매장에서 진행되며, 참은 소진 시까지 증정한다.

유니클로 관계자는 "유니클로는 '옷의 힘'으로 매장이 위치한 지역사회, 더 나아가 전세계의 성장과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지속가능성을 중시하는 기업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유엔난민기구 및 라뒤레와 함께하는 이번 캠페인 또한 일상의 작은 참여로 생존의 위협을 받는 난민 아동과 여성들에게 지속 가능한 삶을 선사하는 만큼, 많은 분들의 따뜻한 관심과 동참을 부탁 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유니클로는 라뒤레와 지난 2013년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다양한 협업 상품을 선보이고 있으며 올해 3월에도 라뒤레의 디자인이 담긴 그래픽 티셔츠 UT를 출시하고 판매 수익금 중 일부를 유엔난민기구의 자립지원 프로그램 기부할 예정이다.



추민선 기자 cms@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