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자코리아, 패트릭 윤 신임 사장 선임

2018-03-14 09:54:26

- "새로운 시각으로 카드업계와 동반 성장 일조할 것"

[프라임경제] 비자는 이안 제이미슨 비자코리아 사장의 후임으로 패트릭 윤(Patrick Yoon)을 선임했다고 14일 알렸다.

▲ⓒ 비자코리아

패트릭 윤 신임 사장은 10년 이상 스탠다드차타드은행의 싱가포르·타이완·영국 지사에서 전략, 비즈니스 개발, M&A 등의 업무를 이끌었다. 또 지난 4년간 SC제일은행의 리테일 금융본부를 총괄했다. 

그 이전에는 미국 모건 스탠리에서 투자 업무를 담당했으며 명품 관련 스타트업에서 5년간 CEO로 일하기도 했다. 

크리스 클락 비자 아태지역 사장은 "패트릭 윤 신임 사장은 아시아, 미국, 유럽 등 다양한 지역에서의 폭넓은 경험을 바탕으로 새로운 시각으로 업계를 바라본다"며 "디지털 혁명이 가속화하고 있는 현시점에서 카드업계와 동반 성장하는데 일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수경 기자 ksk@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