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푸른 화장' 하는 서울시의회 앞 보도

2018-03-31 14:22:01

[프라임경제] 때늦은 추위와 미세먼지 등 다사다난했던 3월이 끝나고 있다. 서울에는 아직 나무가 새 잎을 본격적으로 틔우지 않은 경우가 많지만 개나리 등은 시기에 맞춰 자태를 드러냈다.

▲= 임혜현 기자

사진은 서울시의회 앞 보도 중간중간에 뗏장을 입히는 작업 모습니다. 가로수가 심어진 부분의 보도는 포장을 하지 않고 빈 칸으로 드러나 있는데, 이 곳에 뗏장을 입혀 녹색 풍경을 시민들에게 선물하는 것이다.


임혜현 기자 tea@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