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서부발전, 사회복지협의회와 사회공헌 업무협약 체결

2018-04-05 17:56:02

- 지역사회 중심의 복지 공동체 구축에 박차

[프라임경제]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 이하 서부발전)은 5일 서울 마포구 사회복지회관 회의실에서 한국사회복지협의회(회장 서상목, 이하 사회복지협의회)와 '사회공헌사업 공동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국서부발전 김병숙 사장(왼쪽에서 5번째)과 사회복지협의회 서상목 회장(왼쪽에서 6번째) 등 협약식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서부발전

발전 공기업을 대표하는 서부발전과 사회복지 대표단체인 사회복지협의회는 지역사회 중심의 복지공동체 구축이 어느때보다 절실하다는 데에 인식을 같이하고, 지역사회 복지소외계층 후원, 자원봉사활동 등 지역사회 인적·물적 나눔사업 활성화를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우선 서부발전은 농어촌상생협력기금을 활용해 태안군 내 지역아동센터들의 열악한 교육환경 개선과 아동 정서지원을 위해 사회복지협의회 산하 태안군사회복지협의회에 2억원을 후원한다.

그리고 태안군 내 8개 지역아동센터를 대상으로 맞춤형 인테리어 공사와 교육기자재를 지원하고 1박2일 문화체험도 실시할 예정이다.

김병숙 서부발전 사장은 "지역균형발전 정책을 이행하고 공공의 이익과 공동체 발전에 기여하는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자 다양한 지역 밀착형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서상목 사회복지협의회 회장도 "지역복지의 중요성이 점점 강조되고 있는 이때에 서부발전이 선도적으로 사회공헌활동에 나선 주신 데에 깊이 감사드린다"며 "상호 긴밀한 협력을 바탕으로 지역복지공동체 구축을 위한 더 많은 프로그램이 개발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서부발전은 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2011년부터 서부 꿈나무 디딤씨앗 통장 후원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발전소 주변지역 취약계층 아동 및 청소년 400명을 대상으로 매년 4800만원을 후원하고, 정부가 동일한 금액을 매칭 적립해, 향후 이들의 학자금 마련, 창업 지원, 주거비 마련, 자격증 및 취업훈련 등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오영태 기자 gptjd00@hanmail.net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