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百 '명인명장 수공예 페어' 마련

2018-04-16 12:51:44

▲ⓒ 현대백화점

[프라임경제] 현대백화점(069960)은 오는 19일까지 압구정본점에서 '명인명장 수공예 페어'를 연다고 16일 밝혔다. 행사에서는 공예작가 27인의 수공예상품 300여 종을 선보인다.

이번 행사에는 최연소 국가무형문화재 '정관채' 명장과 중요무형문화재 김수영 명장, 그리고 전라북도무형문화재 박강용 명장 등 무형문화재 3명과 무형문화재 이수자 3명이 참여한다.

떠오르는 신진 공예작가들도 참여한다. 베스트셀러 '효재처럼 살아요'의 작가인 살림아티스트효재는 베개와 린넨 블라우스를, 청자 도예작가 이은범은 국화모양의 청자 식기 등을 선보인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이번 행사에서는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공예 상품들을 중점적으로 선보인다"며 "공예상품을 보다 쉽게 접하고 이해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추민선 기자 cms@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