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풍년농사 지원 전국 동시 스타트 업' 행사 진행

2018-04-16 15:32:25

- 전국 951개 농협 220억 상당 농기계 전달

[프라임경제] 농협(회장 김병원)은 본격적인 영농철 도래를 전 국민에게 알리고 범국민적인 농촌일손돕기 붐을 조성하기 위해 16일 '풍년농사 지원 전국 동시 스타트 업' 행사를 전국에서 동시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온 국민과 함께하는 농가소득 5000만원의 시작'이라는 부제 아래 전국에서 동시에 농협 임직원과 자원봉사 단체, 기업체 임직원 등 전국 16개 지역본부와 158개 시군에서 5만여 명이 참여해 농업인의 풍년농사 지원 결의를 다졌다.

▲16일 전북 익산시 삼기면내 고구마 종순 작업장에서 김병원 회장(오른쪽 두번째)과 박기배 삼기농협조합장(오른쪽 첫번째) 등 임직원들이 농촌일손돕기를 하고 있다. ⓒ 농협


행사가 펼쳐진 전북 익산시 삼기면 일원에서는 김병원 농협중앙회장, 조배숙 국회의원, 송하진 전북도지사, 정헌율 익산시장과 1200명의 자원봉사자가 참여한 가운데 △결의문 낭독 △풍년농사 지원 결의를 다짐하는 퍼포먼스 △전국 951개 농·축협에 220억원 상당의 농기계 전달식 등을 갖고 대규모 일손돕기를 펼쳤다. 

김병원 회장은 고구마 종순 정식작업장에서 이날 전달한 레이져 균평기를 시연하면서 "전국 농협에 전달한 농기계가 농업인의 영농활동에 큰 보탬이 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농협은 농업인 영농지원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레이져 균평기란, 레이져 균평기는 논밭의 높낮이를 레이저로 측정해 수평을 맞추게 해주는  농기계로 균평기를 사용하면 논밭이 평탄해져서 농약과 비료 등 사용시 골고루 분산 시킬수 있게 되어 영농효율성을 높이고 비용 절감이 가능하다.

한편 농협은 원활한 영농인력 공급을 위해 '농촌인력중개센터'를 운영해 연간 70만명의 영농인력을 무료로 중개·알선하고 있으며, 상시 농작업이 가능한 '영농작업반' 육성과 농작업대행 면적확대 등 농업 경영비 절감노력도 지속해 나갈 계획이다. 



추민선 기자 cms@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