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보건복지부, '독거노인사랑잇기사업' MOU 체결

2018-05-09 16:27:50

[프라임경제] 우리카드(사장 정원재)는 지난 8일 보건복지부와 광화문 세종문화회관에서 '독거노인 사랑잇기사업' MOU(업무협약)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우리카드는 혼자 생활하시는 어르신들의 생활 개선을 지원하고 자원봉사, 안부확인, 물품후원 등 체계적이고 적극적인 지원을 진행할 계획이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더 막중한 책임감을 갖고 독거노인 자원봉사활동을 실시할 예정"이라며 "급증하는 고령화 추세에 발 맞춰 다양한 분야에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8일 세종문화회관에서 진행된 '독거노인사랑잇기사업 제12차 MOU체결식'에서 이승록(오른쪽) 우리카드 부사장과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이 체결식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우리카드

박능후 보건복지부장관은 "국내 노인 5명 중 1명이 독거노인일 정도로 최근 독거노인 문제가 두드러지고 있다"며 "정부가 다각적인 노력을 하는 동시에 이번 업무협약과 같은 민·관협력이 더욱 필요한 시점"이라고 기업 및 단체의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했다.

한편 '독거노인 사랑잇기사업'은 보건복지부 산하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를 중심으로 65세 이상 독거노인의 사회 안전망을 구축하는 프로젝트다. 보건복지부 협약을 통해 다양한 민간기업 및 단체가 이 사업을 지원하고 있으며, 지난 8일 12차 업무협약까지 총 118개 기업 및 단체가 참여해 왕성히 활동하고 있다.



이지숙 기자 ljs@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