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안전한국훈련 유해화학물질 현장훈련 실시

2018-05-16 11:35:21

- 실제 재난 발생에서도 가동·대응할 수 있는 역량 갖춰

[프라임경제] 충남 보령시는 지난 15일 한국중부발전 보령발전본부에서 12개 기관·단체 150명이 참여한 가운데 폭발 화재 및 유해화학물질 유출 대응 안전한국훈련 현장훈련을 실시했다고 16일 밝혔다.

▲보령시는 지난 15일 한국중부발전본부에서 기관·단체와 관계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유해화학물질 유출대응 현장훈련을 실시했다. ⓒ 보령시청

이날 훈련은 발전설비용량 5358MW, 국내 전력의 5.45%를 담당하고 있는 한국중부발전보령발전본부에서 폭발 화재 및 화재로 인한 유해화학물질의 유출을 가상해 진행한 것으로, 자위소방대의 초기 대응활동을 시작으로 화재 진압 및 인명구조 △주민대피 △긴급구조 통제단 및 재난현장 통합지원본부 가동 △유해화학물질 제독 △수습 및 복구활동에 이르기까지 상호 역할 분담 및 임무수행능력을 확인하는 등 실제 재난 발생에서도 가동할 수 있는 대응체계를 갖췄다.

특히, 실제 발생하는 재난현장은 훨씬 복잡하고 예측하지 못하는 방향으로 전개될 것으로 내다보고 사전 컨설팅을 통한 재난 유형의 기관단체별 임무 숙지로 훈련의 내실을 다졌다.

앞서 지난 14일에는 보령소방서 등 유관기관 및 민간단체 24명이 참석해 토론훈련을 실시하며 임무수행능력 강화와 재난현장에서의 협업체계를 확립했다.

정원춘 보령시장 권한대행은 "이번 훈련은 우리지역에서 발생 가능한 재난상황을 대비하기 위해 마련한 것"이라며, "폭발 화재 및 유해화학물질 유출 대응 훈련 성과를 바탕으로 유관기관 간 유기적인 공조체계를 더욱 강화해 시민들이 안전하고 행복한 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오영태 기자 gptjd00@hanmail.net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