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심플러스' 감자칩 판매고 100만개 돌파

2018-05-16 11:17:54

[프라임경제] 홈플러스(사장 임일순)는 새로운 PB 브랜드 'simplus(심플러스)'의 감자칩 4종(오리지널, 사워크림앤어니언, 치즈, 자색고구마) 누적 판매량이 100만개를 돌파했다고 16일 밝혔다.

지난 1월 처음 선보이며 시범판매를 시작한지 136일, simplus 브랜드의 그랜드 론칭(3월29일) 이후로는 49일 만에 이뤄낸 기록이다.

simplus 감자칩은 유럽산 건조 감자를 사용해 고소하고 바삭한 식감을 자랑하는 등 높은 품질을 갖추면서도 NB(일반브랜드) 제품에 비해 저렴한 가격을 갖춘 점이 특징이다.

▲모델들이 16일 서울 등촌동 홈플러스 강서점에서 simplus 감자칩의 누적 판매량 100만개 돌파를 알리고 있다. ⓒ 홈플러스


지금까지 홈플러스에서 팔린 simplus 감자칩(1개 21.5cm)을 모두 나열하면 215km로, 해발 8848m인 에베레스트산을 약 24개 쌓을 수 있다. 또 국내 최대 높이 빌딩인 '롯데월드타워'(555m)를 약 260개, 세계 최고층 빌딩인 아랍에미리트 두바이(UAE)의 '부르즈 칼리파(Burj Khalifa)'(828m)는 약 175개 세울 수 있는 높이다.

기간별 판매량을 살펴보면 시범판매를 시작하며 첫 선을 보인 지난 1월부터 본격적인 PB브랜드 론칭일인 3월29일 전까지는 꾸준한 입소문을 탔다. 아직 simplus라는 브랜드가 알려지기 전이었음에도 매주 평균 약 3만2000개씩 팔려나가며 가능성을 보여줬다.

이후 본격적인 simplus 브랜드 론칭 후에는 판매량이 크게 급증해 매주 약 8만5000개씩 판매됐다.

고영선 홈플러스 글로벌소싱(GS) 식품팀 바이어는 "출시 초기 높은 품질과 합리적인 가격으로 큰 호응을 얻으며 단기간에 높은 판매고를 올리는 등 고객들로부터 높은 인기를 얻었다"며 "앞으로도 상품의 본질에 집중하는 높은 품질의 simplus 상품을 지속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추민선 기자 cms@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