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수산부, 해양쓰레기 줄이기 아이디어 공모전 수상작 발표

2018-05-16 16:01:11

[프라임경제]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가 주최한 '쓰레기 없는 깨끗한 바다만들기 해양쓰레기 줄이기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전은경 씨(개인)의 '해수욕장 쓰레기 발생저감 방안'이 대상을 수상했다.

해양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한 참신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해 지난 4월2일부터 4월27일까지 진행된 이번 공모전에 전국 26개 단체, 6개 팀, 59명의 개인이 응모해 총 91건이 접수됐으며 이중 총 8건을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공모전 '대상을 수상한 해수욕장 쓰레기 발생저감 방안'은 여름 휴가철 해수욕장에서 관광객들이 자발적으로 쓰레기를 치우고자 하는 선의(善意)를 이용한 쓰레기 수거방안을 제시해 효과성과 실현가능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대상을 수상한 전은경 씨는 "이번 공모전을 통해 해양쓰레기 문제에 대해 더욱 관심을 가지게 됐고, 해양쓰레기 문제 해결에 기여한다는 보람을 느낄 수 있었다"고 밝혔다.

우수상을 수상한 일심동체 팀은 기업체, 교육기관, 개인 등에게 주인 의식과 의무감을 조성해 자발적으로 바다를 깨끗하게 지키고 관리할 수 있는 '바다 입양' 제도의 도입을 제안했으며 바다소리 팀은 승선 시 반입물품을 제한하고 입·출고품 신고를 의무화하는 등 '해양 반입품 및 반출품'에 대한 이력관리로 해양쓰레기를 줄이는 제도개선 방안을 제시해 우수상을 수상했다.

아울러 시민들이 해안쓰레기 정화작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유도하는 '해양보호를 위한 범국민적 블루포인트제도 도입'을 제안한 블루포인트 팀 외 2개 팀 및 2명이 장려상으로 선정됐다.

대상을 수상한 전은경 씨에게는 상금 100만원(해양수산부 장관상), 우수상 2팀에게는 상금 70만원(해양환경공단 이사장상), 장려상 3팀 및 2명에게는 상금 50만원(해양환경공단 이사장상)이 주어진다.

해양수산부 관계자는 "이번 공모전을 통해 해양쓰레기 문제에 대한 국민의 관심을 느낄 수 있었으며, 새로운 관점에서 효과성 있는 정책을 수행하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오영태 기자 gptjd00@hanmail.net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