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약, 위탁가정 어린이 건강지원

2018-06-01 11:44:22

- 초록어린이재단과 '아이 튼튼' 업무협약 체결

[프라임경제] 동국제약(086450·부회장 권기범)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과 지난달 30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어린이재단 본부에서 '아이 튼튼' 사업을 위한 사회공헌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정원만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부회장과 홍순강 동국제약 부사장을 비롯해, 30여년간 어린이재단의 전국후원회 회장을 엮임하고 있으며 동국제약의 인사돌플러스 CF모델로 활동중인 최불암 회장 및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왼쪽부터) 협약식에 참석한 정원만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부회장, 홍순강 동국제약 부사장, 최불암 어린이재단 전국후원회장. ⓒ 동국제약


정원만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부회장은 "과거의 소년소녀가정이 현재는 대부분 조부모나 친척 등에 위탁돼 가정위탁지원센터를 통해 정부의 지원을 받고 있지만, 일부 위탁가정의 경우 장기 빈곤율이 일반가정보다 높아 경제적 위기와 이로 인한 심리적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면서 "이번 동국제약이 지원하는 ‘아이 튼튼’ 사업이 아이들에게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홍순강 동국제약 부사장은 "어려운 환경에 놓인 위탁가정 아동들의 건강에 도움이 되고자, 대표적인 아동복지전문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손을 맞잡고 이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며 "향후 더 많은 아동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추가적인 지원방향을 모색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주관하고 동국제약이 후원하는 '아이 튼튼' 사업은 경제적으로 어려운 위탁가정 아동 및 청소년을 대상으로 석식비와 심리치료비를 지원해 주는 사회공헌사업이다. 

'어린이들의 몸과 마음을 동시에 돌본다'는 취지로, 영양결핍을 방지하기 위해 석식비를 지원하는 '몸 튼튼' 단계와 위탁아동의 마음의 상처 치유를 위한 심리치료비를 지원하는 '마음 튼튼' 단계로 구성돼 있다. 동국제약은 6개월간(2018년 6월~12월) 사업비 전액(5100만원)을 후원할 예정이다.



추민선 기자 cms@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