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백화점 '3억 도자기' 전시

2018-06-01 16:57:47

- '야드로 & 해외명품 도자기 특별 초대전' 진행

▲ⓒ 신세계백화점


[프라임경제] 신세계백화점에 3억짜리 도자기 예술품이 전시된다.

신세계백화점은 1부터 5일까지 강남점 8층 이벤트홀에서 스페인의 도자기 예술품 브랜드인 야드로와 손잡고 40여종의 야드로 작품을 한 곳에서 만나볼 수 있는 '야드로 & 해외명품 도자기 특별 초대전'을 펼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에서 가장 큰 볼거리는 야드로 역사상 가장 초대작인 '카니발 인 베니스'로 최고의 기술을 지닌 35명의 아티스트가 2만2000여 시간을 소요해 탄생한 명작이다. 야드로에서 10년 만에 나온 초대작으로 작품의 가격이 거의 3억원에 가깝다.

이외 국내에 첫 선을 보이는 40여 종의 야드로 작품과 레녹스, 노리다케, 로얄알버트 등 다양한 명품 도자기 브랜드들의 대표작도 함께 전시된다.



추민선 기자 cms@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