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지역아동센터 학생들과 환경개선 작업

2018-06-04 17:26:59

- 지역사회 및 미래 세대 위한 사회공헌사업 지속 실시

[프라임경제] 컴투스(대표 송병준·078340)는 마포구 상암동 노을공원을 방문해 나무 묘목 및 도토리 씨앗을 심는 숲 가꾸기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4일 밝혔다.

▲ⓒ 컴투스

이번 봉사활동은 컴투스와 사단법인 글로벌쉐어, 노을공원시민모임이 함께한 행사로, 숲의 중요성을 알리고 숲 가꾸기 활동을 통해 자연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기획됐다. 

지난 2일 컴투스 임직원 가족들은 망원무지개지역아동센터 아동들과 함께이른 오전부터 마포구에 위치한 노을공원을 찾아 묘목 200그루와 도토리 씨앗을 심는 등 노을공원 숲 가꾸기 활동에 적극 참여했다.

또한 컴투스는환경 미화 작업과 더불어 숲 조성을 위한 후원금을 노을공원시민모임에 전달하고, 마포구 망원무지개지역아동센터에 아이들의 쾌적한 학습 환경을 위한 공기청정기를 선물했다.

컴투스 임직원 이지호씨는 "최근 극심한 미세먼지로 인해 환경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시점에서 숲 조성 및 공기 정화를 위한 환경 보호 활동에 동참하게 되어 뜻 깊게 생각한다"며 "이번 활동을 계기로 앞으로도 환경 보호에 지속적인 관심을 가질 예정"이라고 전했다.


김경태 기자 kkt@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