숭실대학교 부설 평생교육원 사회복지전공, 실무중심 교육 진행

2018-06-08 13:33:26

- 4년제 학사학위 취득, 진로로드맵 설계 가능

[프라임경제] 고령화 시대로 접어들고 복지의 필요성이 강조되면서 기업, 국가에서도 다양한 복지정책을 시행하고 있다. 이러한 정책으로 사회복지사의 수요가 늘어나고 있어 사회복지 전문가를 양성하는 사회복지전공도 주목받고 있다.

▲숭실대학교 부설 평생교육원 사회복지전공 수업이 진행되고 있다. ⓒ 숭실대학교 부설 평생교육원


숭실대 부설 평생교육원 사회복지전공은 숭실대학교 본대의 교수진에게 아동복지, 청소년복지, 노인복지, 장애인복지 등 다양한 복지사업에 대한 실무 중심의 체계적인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고 8일 밝혔다.

학교 관계자는 "학생들은 숭실대학교 총장 명의의 4년제 학사학위를 취득 가능(일부 전공 제외)하고 졸업 뒤 학사편입, 대학원 진학 등 다양한 진로로드맵 설계를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숭실대학교 부설 평생교육원은 현재 면접전형으로 2학기 신·편입생을 모집 중이며, 원서 접수는 숭실대학교 부설 평생교육원 공식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박지혜 기자 pjh@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