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은행, 첫 거래 中企에 연 1.3% 특별금리

2018-06-11 10:52:37

- 8월31일까지 다모아비즈통장 개설, 1000만원 이상 유지 시 혜택

[프라임경제] SC제일은행은 오는 8월31일까지 첫 거래 중소기업 법인고객을 대상으로 중소기업 전용 자유입출금통장인 '다모아비즈통장'에 최대 연 1.3%(이하 세전)의 특별금리를 3개월 동안 제공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벤트 기간 중 SC은행과 처음으로 거래하는 중소기업 법인고객이 다모아비즈통장을 개설하고 1000만 원 이상의 일별 잔액을 유지하면, 개설일로부터 3개월 간 기업자유입출금통장으로는 금융권 최고 수준인 연 1.3%의 금리를 제공받게 된다. 

▲SC제일은행이 첫 거래 중소기업 법인을 대상으로 최대 연 1.3% 특별금리를 3개월 동안 제공한다. ⓒ SC제일은행


단, 오는 9월10일 이전에 통장을 해지할 경우 특별금리가 적용되지 않으며, 1000만 원 미만의 잔액에 대해서는 연 0.3%의 금리를 적용 받는다.

김용남 SC은행 수신상품팀 이사는 "최근 대내외 경제의 변동성이 확대되면서 리스크 분산을 위한 현금 예치가 필요한 상황에서 중소기업 법인고객들이 보다 효과적인 여유자금 운용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특별금리 이벤트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한편, 다모아비즈통장은 고금리 혜택 외에도 자기앞수표 발행수수료와 SC제일은행 내 송금수수료, 기업인터넷뱅킹 이체수수료, 영업시간 외 자동화기기(CD/ATM) 현금 인출 및 이체(SC제일은행 내) 수수료 등 각종 수수료 면제 혜택이 조건 없이 제공된다.

해당 상품과 이벤트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SC제일은행 영업점 및 고객컨택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윤형 기자 lyh@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