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증권 '매매 프로세스 간소화' 자산관리앱 리뉴얼

2018-06-11 11:27:23

- 다양한 금융상품 콘텐츠 제공…고객 커뮤니케이션 기능 강화

[프라임경제] 키움증권(대표이사 이현)은 '키움증권 자산관리' 앱을 리뉴얼했다고 11일 밝혔다.

새로 출시된 자산관리 앱은 누구나 쉽게 이용가능하며 다양한 금융상품 콘텐츠를 제공하고 고객 커뮤니케이션 기능을 강화했다.

▲키움증권이 자산관리 앱을 리뉴얼했다. ⓒ 키움증권

또한 사용자 편리성을 강화했다. UX·UI(사용자 인터페이스)를 개선해 누구나 직관적으로 앱을 사용할 수 있으며, 매매 프로세스도 간소화했다.

펀드 매도 시점에 신규매수 혹은 추가매수 펀드를 설정할 수 있는 '매도 후 매수 기능'은 업계 최초 구현된 새로운 기능이다. 키움증권에서 판매하는 모든 금융상품의 통합 플랫폼으로서의 역할과 함께 국내 최초 해외채권까지 중개거래 할 수 있다.

금융상품 콘텐츠는 키움증권의 계좌나 아이디가 없어도 자산관리 앱 메인 화면을 통해 다양한 금융상품 및 재테크 정보를 만날 수 있다.

고객 커뮤니케이션 강화를 위해 투자자들과 의견을 나누며 금융상품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키움 콕! 클럽'도 신설했다. '키움 콕! 클럽'은 소규모 온라인 모임으로 제공되는 정보들을 SNS에 공유할 수 있고 나만의 재테크 노트 등으로 활용할 수 있다.

또한 기존에 제공하지 않았던 지문인증, 공인인증서 발급, 모바일 이용신청 등의 다양한 업무 기능도 추가됐다. 앱에서 금융상품에 대해 궁금한 사항이 있을 경우 바로 카카오톡 상담이나 전문가 유선 상담으로 연결돼 고객이 투자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배려했다.

민석주 키움증권 금융상품팀장은 "젊은 고객층이 많은 키움증권 고객에 맞게 향후에는 모바일 중심의 투자정보 제공 및 자산관리로 한 발 더 앞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신정연 기자 sjy@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