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후보 "경제·복지 새로운 충남 열겠다"

2018-06-12 18:18:49

- 12일 마지막 유세에서 민주당 후보 지지 호소

[프라임경제] 양승조 더불어민주당 충남도지사 후보는 12일 6·13지방선거 마지막 유세에 나서 "경제도, 복지도, 새로운 충남을 개막하겠다"며 도민의 지지를 호소했다.

양 후보는 이날 맹창호 대변인 논평을 통해 "220만 도민과 함께 더 행복한 충남, 복지수도 충남의 새로운 꿈과 희망을 만들고자 한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논평에서 맹 대변인은 "양승조의 승리는 충남의 승리이고, 충남의 승리는 문재인 정부의 성공"이라며 "힘 있는 여당도지사가 경제도 복지도 새로운 충남시대를 도민과 함께 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양 후보는 일 잘하는 도지사, 합리적 통합의 도지사가 될 것"이라며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어 갈 새로운 지도자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시대정신에 부합하는 후보론도 제기했다. 

"선거는 공복을 뽑는 국민의 결정이고, 후보는 시대정신에 부합해야 한다"며 양 후보의 진정성을 부각시켰다.

이명박·박근혜 정권 10년 동안 단식으로 저항하고 의원직 제명 위협에도 굴하지 않은 시대적 소명을, '충청의 기상을 지켜낸 것'이라고 자평했다.

한편, 양승조 후보는 최근 KBS 등 방송 3사와 각종 언론사 여론조사에서 "이인제 자유한국당 후보와 지지율에서 20% 이상 앞서며 대세론을 굳혔다"고 밝혔다.



오영태 기자 gptjd00@hanmail.net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