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농산물 제값받기' 주제 특강 진행

2018-07-12 15:32:17

[프라임경제] 농협(회장 김병원)은 최근 전사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농산물 제값받기를 위해 다시 한 번 의지를 모으는 자리를 열었다.

김원석 농업경제대표이사는 12일 농협이념중앙교육원(경기 고양시)에서 농·축협 AMP과정에 참석한 임직원을 대상으로 '농산물 제값받기에 온힘을!'이라는 주제로 특별강연을 펼쳤다.

▲김원석 농협 농업경제대표이사가 12일 농협이념중앙교육원에서 농축협 AMP 교육과정 수강생을 대상으로 농산물 제값받기를 주제로 특별 강연을 하는 모습. ⓒ 농협


이날 강연에서 김원석 농업경제대표이사는 '농협이 농산물 제값받기를 왜 추진해야 하며, 어떻게 추진할 것인가?'에 대해 △농업관측기능 강화 △적극적인 수급대책 △유통단계별 판매 강화 등 3가지 추진전략을 설명하고, 열띤 토론을 진행했다.

최근 농협은 농업 관측 강화를 위해 유관기관과 협력을 확대하고, 주요 노지채소 작물 재배 전수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또한, 올해 재배면적이 크게 증가한 양파와 보리 수급안정을 위해 긴급 수매를 실시하는 등 농산물 제값받기를 위한 수급안정에 힘쓰고 있다.

김원석 농협 농업경제대표이사는 "농가소득 5000만원 달성을 위해 농산물 수급안정을 통한 농업소득 향상이 무엇보다 절실하다"면서 "농산물 제값받기를 위해 조직의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추민선 기자 cms@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