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국의 알바 18기 "한국의 맛 덴마크에 전한다"

2018-07-26 11:07:30

- 코펜하겐 한식당 'KOPAN RICE'서 한국음식 전파

[프라임경제] 알바천국(대표 공선욱)은 특별 해외 탐방 프로그램 천국의 알바 18기 4인을 선발했다고 26일 밝혔다.

▲알바천국 특별 해외 탐방 프로그램 천국의 알바 18기 참가자 4인. ⓒ 알바천국


천국의 알바 18기에 선정된 최종 4인은 덴마크 코펜하겐의 한식 전문점 'KOPAN RICE'레스토랑에서 한국의 보신 문화를 소개하며 보신 음식인 '닭온반', '닭갈비 지짐이' 등의 메뉴를 만들어 선보일 예정이다. 팝업스테이지를 위한 레시피 개발, 행사 홍보 및 이벤트 기획 업무도 함께 수행한다.

'한국 사람들의 무대'라는 의미를 가진 KOPAN RICE 레스토랑은 호떡, 비빔밥 등 한국음식을 통해 한국의 맛과 문화를 덴마크에 전파하는 가교 역할을 하고 있다.

천국의 알바 18기는 오는 27일 출국해 29일부터 내달 2일까지 KOPAN RICE 레스토랑에서 한국의 맛을 전한다. 또한 8월3일부터 9일까지 약 일주일 간은 덴마크 자유여행의 시간을 가진다.

천국의 알바 18기 주인공들의 현지 모습을 담은 사진과 이벤트 라이브 방송, 여행 후기는 알바천국 공식 페이스북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종 4인으로 선발된 백은영 씨(27)는 "평소 음식 마케팅에 관심이 있었던 터라 이번 천국의 알바 18기에 지원하게 됐다"며 "덴마크 현지인들의 입과 마음을 사로잡는 음식으로 대한민국을 알리고 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천국의 알바는 2010년 알바천국이 국내 최초로 시작한 해외 아르바이트 인턴십 프로그램으로, 2010년부터 8년 째 진행해 오고 있다.



박지혜 기자 pjh@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