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해양생물자원관 '갯벌의 암살자' 퇴치 작업 실시

2018-08-10 08:53:38

- 9일 해양환경공단과 함께 서천 갯벌 '갯끈풀' 제거

[프라임경제] 국립해양생물자원관(관장 황선도)은 지난 9일 해양환경공단(이사장 박승기, 이하 KOEM)과 함께 충남 서천군 송림갯벌 일원에 재증식한 유해해양생물 '갯끈풀' 제거작업을 진행했다.

▲지난 9일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은 서천군 송림갯벌 일원에서 재증식한 갯벌 '갯끈풀' 제거작업을 하고 있다. ⓒ 국립해양생물자원관

국립해양생물자원관과 KOEM, 해수부, 지자체 등 관계기관은 앞서 지난해 7월 서천 송림갯벌에 분포하는 갯끈풀을 발견, 함께 긴급제거를 수행한 바 있다. 

하지만 갯끈풀이 가지고 있는 강한 생명력과 번식력으로 인해 올해 7월, 재증식 되었다는 제보가 있었고, 긴급조사를 통해 초기 성장단계의 갯끈풀 군락(7개 군락, 약 15㎡)을 확인했다.

이에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은 KOEM과 함께 재성장 및 확산 방지를 위해 합동으로 전면 제거를 실시했다.

▲서천군 유해해양생물 갯벌 '갯끈풀' 제거작업을 실시했다. ⓒ 국립해양생물자원관

국립해양생물자원관과 해양환경공단 등 약 20명이 참여한 이번 제거 작업은 당일 오전 안전교육과 갯끈풀 구분법 교육을 실시한 뒤 수작업을 통해 줄기와 뿌리를 제가하는 작업으로 진행했다.

김종문 생태보전연구실장은 "갯끈풀은 번식력이 왕성해 염생식물과 패류 서식처 훼손 등 갯벌 생물 다양성 감소 문제를 일으키는 외래식물"이라며 "바다 생명의 보고인 갯벌을 갯끈풀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우리관 역시 KOEM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은 줄기, 뿌리 등 이번에 제거한 갯끈풀의 부위별 샘플을 수거하여 유해해양생물이지만 자원으로써 활용 가능한 효능 및 성분이 있는지 분석 연구를 수행할 예정이다. 



오영태 기자 gptjd00@hanmail.net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