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 9년째 저소득 장애 청소년 학습 지원

2018-09-05 14:27:19

- 장애 유형별 특수 맞춤보조기구 전달

▲안종범 에쓰오일 수석부사장(왼쪽)이 강인학 경기도재활공학서비스연구지원센터장에게 기부금을 전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에쓰오일


[프라임경제] 에쓰오일(S-OIL·010950)이 5일 서울 마포구 공덕동 본사에서 '저소득가정 장애청소년 학습용 맞춤 보조기구 전달식'을 열었다.

전달 물품은 △전동 높낮이 조절 책상 △전자 독서 확대기 △기립 보조기구 등 사용 학생 장애 유형을 고려해 제작한 맞춤형 기구 등 1억원 상당이다. 혜택 대상 인원은 47명. 전국 보조공학서비스 기관 지원이 필요한 장애 학생들을 추천받고, 재활공학전문가들로 구성된 운영위원회가 현장 평가를 실시해 최종 지원 대상자를 선정했다.

에쓰오일은 저소득가정 장애 청소년들이 학업 기회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지난 2010년부터 경기도 재활공학서비스연구지원센터와 손잡고 학습용 맞춤 보조기구 지원 사업을 펼치고 있다. 

실제 9년간 장애 청소년 총 523명에게 800여종에 달하는 특수 제작된 보조기구를 전달해 학습 개선효과를 얻고, 사회참여와 자립을 위한 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에쓰오일 관계자는 "보조기구 지원 학생들이 자신감을 가지고 친구들과 함께 열심히 공부하고 있다는 소식을 들을 때 매우 큰 보람을 느낀다"며 "에쓰오일 지원을 받은 학생들이 이를 지렛대 삼아 꿈과 희망을 가지고 적극적인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후원을 지속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전훈식 기자 chs@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