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가을 빗방울 머금은 지리산 들녘

2018-09-07 16:46:23

▲나광운 기자

▲나광운 기자

▲나광운 기자

[프라임경제] 가을이 오고 있다. '남자의 계절' '치유의 계절' '결실의 계절' 등 각자의 가슴에 다가오는 느낌은 다르지만, 높은 하늘과 붉게 물감 칠을 하는 들판은 사색에 젖어 추억을 되새기게 한다.

지리산 둘레길에서 만난 가을 빗방울이 발걸음을 붙잡았다.


나광운 기자 nku@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