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대산업개발, 사장 · 신입사원간 격의없이 소통하는 ‘HDC 문화 멘토링' 시행

2018-09-12 17:01:36

- - 격의 없는 소통의 장, 연례행사로 확대 예정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사장(왼쪽 네 번째)과 ‘HDC 문화 멘토링’ 2기 신입사원들이 ‘로메로 브리또 특별전’ 포토월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HDC현대산업개발

[프라임경제] HDC현대산업개발(294870)은 지난 11일 입사 1~2년차 신입사원들과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사장이 격의 없이 소통하는 이른 바 ‘HDC 문화 멘토링’을 시행했다고 12일 밝혔다. 

‘HDC 문화 멘토링’은 경영진과 신입사원의 수평적인 만남과 소통의 장으로서, 평소 세대 간 자유로운 소통을 강조한 김대철 사장이 직접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로 2기를 맞은 ‘HDC 문화 멘토링’은 매년 3월부터 12월까지 총 5회에 걸쳐 진행된다. 참여 대상으로 1~2년차 신입사원 5명을 선정하며, 장소는 신입사원들이 직접 의견을 제안해 공연, 전시 등 문화체험이 가능한 곳으로 채택한다. 김대철 사장과 신입사원들은 채택된 문화공연을 함께 관람한다. 관람 이후 격의 없는 대화가 이루어진다. 사장은 회사생활의 노하우를, 신입사원들은 회사에 대한 그들의 견해 등을 공유하며, 상호 수평적인 의사소통을 몸소 실천하고 있다.

‘HDC 문화 멘토링’은 HDC현대산업개발이 추구하고 있는 수평적 기업문화를 실현하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HDC 문화 멘토링’은 사장과 신입사원 간의 진솔한 소통을 가능하게 한다. HDC현대산업개발은 ‘HDC 문화 멘토링’이 수평적 기업문화 구현의 디딤돌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HDC 문화 멘토링’을 기획, 운영하고 있는 HR팀 관계자는 “1기 신입사원들의 반응이 생각보다 좋아 행사를 다시 열 수 있었다“며 ”매년 진행하는 연례행사로 정착시킬 예정이며, 많은 신입사원들에게 사장님과의 소통 및 교류의 기회를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박성현 기자 psh@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