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부 '농촌공동체회사 창업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2018-09-14 17:26:10

[프라임경제] 농림축산식품부(장과 이개호, 이하 농식품부)는 오는 17일부터 10월31일까지 농촌지역의 문제를 사회적 경제 방식으로 해결할 창업 아이디어를 공모한다고 14일 밝혔다.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이번 공모전은 농촌 지역의 사회적 경제 활성화와 이를 통한 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추진되는 것이다.

농식품부는 2011년부터 농촌의 사회적 경제조직으로 '농촌공동체회사'를 육성해 왔으며, 이들은 주로 농업·농촌의 자원을 활용해 지역주민의 소득을 높이거나, 고령자나 장애인 등 취약계층을 고용해 사회적 가치를 실천하고 있으며, 2018년 기준으로 그 수는 262개에 이른다.

농식품부가 그간 농촌지역에서 활동하는 농촌공동체회사 중 우수 사업자를 선정해 지원해 왔다면, 이번 공모전은 이러한 농촌공동체회사를 창업부터 지원하겠다는 의지를 보이고 있는 것이다.

공모전에는 농촌지역에 소재하는 사회적 경제조직을 비롯해 농업법인, (예비)귀농·귀촌인, 대학생 등 농업계 내외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이번 공모전에 관심 있는 자는 농촌의 문제를 분석하고 이를 사회적 경제방식으로 해결할 방법을 찾아 창업으로 연결할 수 있도록 사업계획서를 수립해 응모하면 된다.

예를 들어, △반찬을 만들어 판매하면서 식사를 챙기기 어려운 마을 노인들에게는 무상으로 반찬을 배달하거나, △문화·여가 프로그램이 부족한 마을에서 마을 주민들이 출연하는 공연을 만들어 공연활동을 통해 소득을 창출하는 방안 등이 이에 해당한다.

응모방법은 10월31일까지 한국농어촌공사 이메일(crydia@ekr.or.kr)로 접수하면 되고, 11월 중 심사를 통해 수상자 7팀을 선정할 예정이다.

공모전 수상자는 소정의 격려금과 상장(최우수상 1점 : 농식품부 장관상/500만원, 우수상  2점 : 농어촌공사 사장상/각 300만원, 장려상 4점 : 농협중앙회장상/각 100만원), 창업 성공을 위한 농식품부와 농어촌공사, 농협중앙회의 밀착 지원을 받게 된다.

우선, 농어촌공사는 수상자에게 창업 前 사업계획서를 구체화하고, 법인 설립에 필요한 행정적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고, 농협중앙회는 창업에 필요한 시제품 개발, 자금과 시설 조달방법에 대한 경영컨설팅을 지원한다.

법인 설립이 이뤄지면, 농식품부는 농촌공동체회사 지원사업을 통해 사업 운영비, 시설비(5000만원/개소, 국비 50%, 지방비 25%, 자부담 25%) 등을 지원한다.

또한, 농식품부는 창업 법인이 사업 운영과정에서 회계·세무·노무 등 전문적인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필요한 자금(200만원/개소, 국비 70%, 자부담 30%)을 지원하고, 농협 판매장·공영홈쇼핑·크라우드 펀딩 등을 통해 홍보 및 판로를 지원한다.

공모전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9월17일부터 농식품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며, 궁금한 사항은 농어촌공사 공동체지원부로 문의할 수 있다.


오영태 기자 gptjd00@hanmail.net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