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사무금융노조와 600억 사회연대기금 출연 합의

2018-09-14 17:30:11

[프라임경제] KB국민카드(사장 이동철)는 14일 서울 종로구 본사에서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위원장 김현정)과 불평등 및 양극화 해소를 위한 '사회연대기금 출연 조인식'을 진행했다고 알렸다.

▲14일 열린 '사회연대기금 출연 조인식'에서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왼쪽에서 세 번째)과 김현정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위원장, 이경진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KB국민카드지부장 등이 기념 촬영하고 있다. ⓒ KB국민카드

이번 합의는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소속 85개 사업장 중 카드사로는 최초로 이뤄졌다. 이에 따라 KB국민카드는 올해분 5억원을 시작으로 2020년까지 3년간 사회연대기금에 출연하게 된다.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은 총 600억원 규모로 사회연대기금을 조성해 청년 일자리 창출,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등 우리 사회의 불평등과 양극화 해소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칠 예정이다.

이동철 KB국민카드 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사회연대기금으로 취약계층과 나라의 미래인 청년들이 실질적이고 보다 많은 혜택을 누릴 수 있길 기대한다"며 "불평등과 양극화 해소를 위해 앞으로도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언급했다.

김현정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위원장은 "사무금융노조 산하 지부 중 우리나라 카드산업을 선도하는 KB국민카드와 기금 출연을 합의하게 돼 상당히 고무적"이라며 "KB국민카드를 거울삼아 공익사업을 수행할 사회연대기금에 타지부 사업장에서도 출연 합의가 이뤄지기 바란다"고 말했다.



하영인 기자 hyi@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