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하동 송림 '꽃무릇' 활짝

2018-09-21 13:56:06

▲천연기념물 제445호 하동송림 숲에 붉게 핀 꽃무릇이 화사한 자태를 뽐내고 있다. ⓒ 프라임경제

[프라임경제] 천연기념물 제445호 하동송림 숲에 붉게 핀 꽃무릇이 화사한 자태를 뽐내고 있다. 송림 숲 꽃무릇은 이달 하순 만개해 장관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송림 꽃무릇과 함께 북천에서는 우리나라 가을철 대표 꽃 잔치 '코스모스·메밀꽃 축제'가 열려 하동을 찾는 관광객에게 힐링을 선사한다.

하동송림은 조선 영조 21년 전천상 부사가 강바람과 모래바람을 막기 위해 심은 소나무 숲으로, 꽃무릇과 노송이 어우러져 환상적인 자태를 연출한다.



강경우 기자 kkw4959@hanmail.net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