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하동 송림 '꽃무릇' 활짝

2018-09-21 13:56:06

▲천연기념물 제445호 하동송림 숲에 붉게 핀 꽃무릇이 화사한 자태를 뽐내고 있다. ⓒ 프라임경제

[프라임경제] 천연기념물 제445호 하동송림 숲에 붉게 핀 꽃무릇이 화사한 자태를 뽐내고 있다. 송림 숲 꽃무릇은 이달 하순 만개해 장관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송림 꽃무릇과 함께 북천에서는 우리나라 가을철 대표 꽃 잔치 '코스모스·메밀꽃 축제'가 열려 하동을 찾는 관광객에게 힐링을 선사한다.

하동송림은 조선 영조 21년 전천상 부사가 강바람과 모래바람을 막기 위해 심은 소나무 숲으로, 꽃무릇과 노송이 어우러져 환상적인 자태를 연출한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