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중소기업지원정책협의회, 성과 중심 운영

2018-10-11 16:38:10

- 중소기업 지원 모범사례 확산 위한 '지원정책협의회' 개최

▲중소벤처기업부 광주‧전남청(청장 김진형)은 중소기업 지원 모범사례 확산을 위해 '지원정책협의회'를 개최했다. ⓒ 중소벤처기업부 광주‧전남청

[프라임경제] 중소벤처기업부 광주·전남청(청장 김진형)은 11일 전남 순천에 소재한 전남신용보증재단에서 23개 중소기업 지원기관과 함께 중소기업 지원 모범사례 확산을 위해 '지원정책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협의회는 주요 의제를 기관별 주요 계획과 협업방안 논의방식을 우수 성과창출 사례를 보고하고 전략적으로 전파·확산하는 방향으로 설정했다.

협의회에 참석한 기관장들은 기관 별 우수 지원사례를 소개해 성공노하우를 공유하고, 성과 부진사업에 대해서는 기관간 협업을 통해 성과 제고노력을 함께 하자는데 의견을 모았다.

최형천 전남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은 소상공인 컨설팅 지원으로 300% 매출이 상승한 '청춘협동조합' 사례를 소개하면서, "컨설팅이 일회성 지원에 그치지 않고 패키지 방식의 일관 지원과 매출·고용 등 지속적인 모니터링이 중소기업에게 실질적 도움이 됐다"고 강조했다.

박일서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 센터장은 "광주과기원과 협업해 자율주행 라이다 핵심기술을 상용화한 ㈜에스오에스랩의 68억원  투자 유치를 성공했다"고 말했다.

또한, 중기부 광주전남청 관계자는 중소기업 기술개발 지원을 통해 인력채용, 매출액 증대, 수출실적 증대를 이룬 엠피닉스의 사례를 소개했다. 

김진형 광주·전남청장은 "성과확산 가능성이 높은 모범사례를 수평 전개해 중소기업 지원정책의 실효성을 높이는데 협의회의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김성태 기자 kst@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