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테크놀로지, 서울대 협력 미래모빌리티컨소시엄 참여

2018-10-24 11:28:25

- 독자적인 디지털 클러스터 제조기술 보유

[프라임경제] 한국테크놀로지(053590·대표 이병길)는 서울대 협력 미래모빌리티컨소시엄(Future Mobility Consortium, FMC)에 참여한다고 24일 밝혔다.

미래모빌리티컨소시엄은 서울대학교가 유관 연구팀과 함께 시흥캠퍼스에 설립하는 미래모빌리티기술센터(Future Mobility Technical Center, FMTC)와 협업하기 위한 산학연 협의체다. FMTC는 자율주행 자동차에 기반한 미래 스마트 도시환경 조성을 위한 기술 확보·제도 및 법규 정비 등을 연구하고 실증하기 위한 연구센터다.

한국테크놀로지는 △네비게이션 인포테인먼트 △커넥티비티 IoT △첨단 운전자지원시스템(ADAS) 등의 기술을 보유하고 자율주행 관련 사업에 나서고 있다. 특히 독자적인 디지털 클러스터(디지털계기판) 제조기술을 보유하고 있어 이 컨소시엄에 참여하게 됐다.

회사 관계자는 "한국테크놀로지는 자율주행 등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개발을 통해 4차 산업혁명에 준비돼있는 기업"이라며 "자율주행차 시장이 확대됨에 따라 향후 회사가 보유한 자율주행 관련 기술들은 더욱 각광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네비건트 리서치(Navigant Research)에 따르면 기존 차량이 자율주행 차량으로 점진적으로 대체되고, 2035년에는 도로 위의 약 75%의 차량이 자율주행차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박지혜 기자 pjh@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