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GM, 생명 살리는 사랑의 헌혈 캠페인 동참

2018-11-02 10:00:59

- 임직원 150여명 수혈 환우 지원 위해 헌혈 봉사 참여

[프라임경제] 한국GM는 생명을 살릴 수 있는 헌혈의 필요성을 사내외에 적극적으로 알리기 위해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사랑의 헌혈 캠페인을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한국GM이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부평 본사 및 청라 주행시험장에서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지난 1일 진행한 사랑의 헌혈 캠페인에는 기술연구소 임직원을 비롯해 한국GM 임직원 150여명이 헌혈 봉사자로 참여했다. 

▲사랑의 헌혈 캠페인에 한국GM 임직원 150여명이 헌혈 봉사자로 참여했다. ⓒ 한국GM


이 날 캠페인을 통해 수급 된 혈액은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혈액이 필요한 전국의 병원으로 보내질 예정이다. 

전주명 한국GM 기술연구소 부사장은 "올해로 8년째 이어지고 있는 사랑의 헌혈 캠페인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준 임직원에게 감사드린다"며 "이번 캠페인이 정기적인 헌혈 봉사로 이어지는 계기가 되길 바라고, 전국의 수혈 환자들께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GM은 2011년 백혈병으로 투병 중인 어린이를 돕기 위해 '생명나눔 헌혈 캠페인'을 실시한 것을 시작으로 해마다 임직원 대상 헌혈 캠페인을 진행해 오고 있다. 지금까지 2500여명의 임직원이 캠페인에 참여했다.


노병우 기자 rbu@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