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랜드, 창립 30주년 '헌혈 캠페인' 전개

2018-11-06 09:38:51

- 5일 용산본점 시작…11월 한달 간 총 5개 지점서 진행

▲전자랜드가 창립 30주년을 맞아 '사랑의 헌혈 캠페인'을 진행한다. ⓒ 전자랜드

[프라임경제] 전자랜드(대표 홍봉철)는 창립 30주년을 맞아 이웃에 사랑을 전하기 위한 '사랑의 헌혈 캠페인'을 진행한다. 이번 캠페인은 이달 한 달 동안 총 5개 지점에서 진행된다.

전자랜드는 5일 용산본점에서 헌혈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헌혈 캠페인에는 전자랜드 농구단의 박찬희, 정영삼, 정효근, 강상재, 차바위 선수도 안내봉사자로 참여해 생명 나눔 실천을 도왔다.

전자랜드는 오는 15일 전자랜드 대전본점, 첨단점, 죽전점, 상남점에서 추가로 헌혈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날 참여자까지 합하면 약 205명의 직원이 헌혈 캠페인에 참여하게 된다.

전자랜드는 캠페인을 통해 직원들이 받은 헌혈증은 인천에 위치한 나은병원에 기부한다는 방침이다.

전자랜드 관계자는 "전자랜드가 30번째 생일을 맞은 것은 고객들의 사랑 덕분인 만큼, 받은 사랑을 다시 되돌려 드리고 싶다"며 "수혈 환자에게 작은 도움이나마 될 수 있어 뿌듯하다"고 말했다. 



임재덕 기자 ljd@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