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신입사원 '나눔'으로 업무 시작

2018-11-29 15:44:55

- 기흥장애인복지관에서 봉사활동 실시

▲GC녹십자 하반기 신입사원들이 지난 28일 경기도 용인시에 위치한 용인시기흥장애인복지관을 방문해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 GC녹십자


[프라임경제] GC녹십자(006280)의 신입사원들이 봉사 활동을 통해 뜻 깊은 사회 첫 발을 내디뎠다.

GC녹십자(대표 허은철)는 올 하반기 입사한 신입사원들이 지난 28일 경기도 용인시에 위치한 용인시기흥장애인복지관에서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날 신입사원들은 복지관을 찾은 장애인들과 직접 가구를 조립해 만드는 'DIY(Do-It-Yourself) 가구 만들기' 체험과 레크레이션을 함께 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제작된 가구는 참여한 장애인 가정에 기증됐다.

GC녹십자는 신입사원 입문교육 프로그램에 봉사활동 시간을 마련해 운영하고 있다. 사회인으로 첫 발을 내딛는 신입사원들에게 회사의 핵심가치인 봉사배려와 인간존중의 정신을 함께 나누겠다는 취지이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신입사원 강주현씨는 "동기들과 함께하는 첫 활동으로 어려운 이웃을 도울 수 있어 더욱 보람되고 기뻤다"며 "앞으로의 사회생활에서도 주변의 이웃에게 도움을 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추민선 기자 cms@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