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공기환기청정 시스템 'H-SUPER' 도입

2018-12-05 10:48:01

[프라임경제] 현대엔지니어링은 미세먼지에 대한 우려가 깊어지는 가운데 세대 내 공기청정 솔루션을 강화한 'H-SUPER 공기청정 환기시스템'을 도입한다고 5일 밝혔다.

최근 가정과 사무실을 중심으로 공기청정기 사용이 많아졌다. 공기청정기는 밀폐된 공간 내 미세먼지 제거에는 효과적이지만 사람이 호흡하면서 내뱉는 이산화탄소의 제거는 불가능하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러한 한계점에 착안해 세대 내 설치되어 있는 환기설비에 0.3μm 입자의 초미세먼지까지 걸러낼 수 있는 H13 등급의 헤파필터 및 향균·탈취필터 등 3중의 추가필터를 장착해 미세먼지 제거 성능을 99.97%까지 끌어올렸다고 전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이 도입하는 'H-SUPER 공기청정 시스템'. ⓒ 현대엔지니어링


0.3μm는 머리카락 굵기의 약 167분의 1에 해당하는 크기로 실제 미세먼지보다 인체에 더 해롭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번 시스템도입을 통해 이러한 초미세먼지까지 잡아내 공기청정기능을 극대화했다고 설명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어 통상 세대 당 한 대의 환기설비가 설치되는데 반해 두 대를 도입해 세대 내 환기량을 법정 기준인 시간당 0.5회보다 2배로 증가시켜 이산화탄소·일산화탄소·휘발성유기화합물(VOC) 등 공기 중 오염물질 제거에도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본 시스템은 현대엔지니어링에서 내년 상반기 이후 분양될 프로젝트에 시범 적용할 계획이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이제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건설사의 노력은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됐다"며, "일찍이 미세먼지 저감 시스템 개발과 도입에 관심을 기울여온 당사는 앞으로도 브랜드 명성에 걸맞게 입주민들에게 쾌적한 주거공간을 제공하고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힘쓰겠다"고 밝혔다.



장귀용 기자 cgy2@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