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항만공사 '민‧관공동기술개발 투자협약' 체결

2018-12-06 17:28:12

- 중소벤처기업부 1 대 1 매칭해 기금 30억원 마련

[프라임경제]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남기찬)는 6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홍종학, 이하 중기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이사장  권기홍)과 민‧관공동기술개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정부와 대·중견기업·공공기관이 기술개발 기금을 조성해 중소기업의 기술경쟁력과 R&D 투자기반 강화를 통한 동반성장을 실현하기 위해  마련했다.
 
부산항만공사가 15억원을 출연하고, 중기부가 1 대1 매칭으로 15억원을  출연하여 총 30억원의 투자협약기금을 조성, 고효율‧친환경 스마트 항만을 구축하는데 필요한 신기술 및 신제품 개발에 투자할 계획이다.
 
권소현 부산항만공사 부사장은 "부산항이 필요로 하는 혁신기술 또는 제품을 개발하는 중소벤처기업에게 자금을 지원해 상생협력, 일자리 창출 등 공공기관의 사회적 가치실현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경수 기자 sks@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