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투자증권 "中 CERCG 관련 소송 적극 대응"

2018-12-07 18:03:13

- 현대차증권 측 한화투자·이베스트투자증권 대상 500억 상당 소송 제기

[프라임경제] 한화투자증권이 중국 에너지기업 중국국저에너지화공집단(CERCG)의 자산유동화기업어음(ABCP) 부도와 관련, 현대차증권 등 기관 투자자들과의 소송에 적극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7일 한화투자증권에 따르면 현대차증권은 한화투자증권과 이베스트투자증권을 상대로 CERCG ABCP 관련 500억원 상당의 부당이득금 반환소송을 서울남부지방법원에 제기했다.

이에 한화투자증권 측은 "현대차증권이 주장하고 있는 내용들은 사실이 아니거나 사실을 오해한 것이며 법률적으로 타당하지 않다"며 "민사소송 과정에서 적극 대응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한화투자증권은 CERCG ABCP라는 유동화증권을 '사모'로 발행했으므로 자산관리자일 뿐이지 관련 법령에서 말하는 주관회사가 아니므로 CERCG에 대한 실사의무를 부담하지 않는다는 입장이다.

또 SAFE 등록 문제나 CERCG의 공기업 여부에 관해서도 현대차증권을 비롯한 기관투자자들을 기망한 것이 아니고 그럴 이유도 전혀 없었다고 덧붙였다.

한화투자증권 관계자는 "자산관리자로서 채권자들과 함께 CERCG와 자구계획안에 대해 협상을 진행하고 있다"며 "손실을 최소화하고 투자자들의 투자금을 최대한 회수할 수 있도록 힘쓸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한예주 기자 hyj@newsprime.co.kr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