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판교 퍼스트힐 푸르지오' 1순위에 청약마감

2018-12-28 09:03:35

- 당첨자 발표는 1월4일 예정

▲'판교 퍼스트힐 푸르지오' 투시도. ⓒ 대우건설


[프라임경제] 대우건설은 판교 대장도시개발지구 A1‧A2블록에서 분양한 '판교 퍼스트힐 푸르지오'가 1순위에서 평균 9.63대 1로 전 주택형 마감됐다고 밝혔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26~27일 이틀간 '판교 퍼스트힐 푸르지오' 아파트 A1‧A2블록 1순위 청약접수를 받은 결과, 총 599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5770명이 접수해 평균 9.6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전용면적 84㎡ 단일면적으로 A1블록 5개 주택형과 A2블록 5개 주택형 등 총 10개 주택형으로 구성된 이 아파트는 8개 주택형이 당해지역 1순위에서 마감됐고, 나마지 2개 주택형도 기타지역 1순위에서 마감됐다. 

분양 관계자는 "서판교터널(가칭, 2020년 예정)이 가까워 대장지구에서 강남 접근성이 가장 좋고, 전 가구 중소형 4베이 중심으로 설계된 점이 인기의 이유인 것 같다"고 분석했다.  

'판교 퍼스트힐 푸르지오'의 3.3㎡당 평균 2030만원이며 계약금은 분양가의 20%이고 중도금 50%는 이자후불제다. 당첨자 발표는 2019년 1월4일이며, 정당계약은 1월15~18일까지 4일간 진행된다. 입주는 2021년 5월 예정이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