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그룹 신년 경영전략 회의서 계열사 간 소통 강조

2019-01-04 13:52:42

- 14개 계열사 대표이사와 본부장 머리맞대

[프라임경제] HDC그룹(회장 정몽규)은 지난 1월3일 삼성동 아이파크타워 포니정홀에서 '2019 경영전략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는 정몽규 HDC 회장,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를 비롯하여 14개 계열사 대표이사와 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발·건설 △솔루션·제조 △운영·서비스의 3가지 세션으로 나누어 진행됐다.

각 세션에서는 계열사별 경영전략 발표에 이어 대내외 경영환경 변화 및 불확실성 강화에 대비한 리스크 관리 및 경쟁력 강화를 화두로 △2019 대외경영환경 대응방안 △신규 비즈니스모델 구상 △우수인재 확보·육성·관리방안 △운영·서비스사업 확대 및 수익성 개선방안 등을 주제로 한 토론이 이뤄졌다. 

▲정몽규 HDC 회장은 2019 HDC 경영전략회의에서 사업과 일하는 방식의 진화를 강조했다. ⓒ HDC그룹


HDC그룹은 이날 경영전략회의를 통해 대외 환경 대응을 위한 계열사 간 협업 및 그룹 차원의 소통이 필요하다는 공감을 바탕으로 2019년 핵심과제를 △리스크 및 캐시플로우 관리 △본업 경쟁력 강화 △신사업 추진 등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정몽규 HDC그룹 회장은 회의를 마무리하며 "HDC만의 상품과 서비스가 고객에게 어떤 경험을 선사할지 고민해야 한다. 그룹 간 사업을 융합해 새로운 고객경험을 제공함으로써 반걸음 앞서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