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통합방위협의회 함장 이·취임식 참석 및 안보현장 견학

2019-01-11 17:49:28

- 독립운동가의 선양으로 구축한 김좌진함

[프라임경제] 충남 홍성군은 3.1운동 및 대한민국 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하고 대한민국 안보를 확고히 하고 김좌진함과의 안보·문화 교류로 국가 안보의식을 함양하고 우의증진 및 사기진작을 위해 도모하기 위해 지난 10일 경상남도 창원시 진해구에 있는 대한민국 해군 잠수함사령부를 방문해 김좌진함 함장 이·취임식 참석 및 안보현장 견학을 실시했다.

▲대한민국 해군 잠수함사령부를 방문해 김좌진함장 이·취임식에 참석 및 견학을 실시 후 김을동 전 국회의원과 함께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홍성군청

이날 김좌진함 함장 이·취임식에서는 제3대 위진욱 함장의 이임식과 제4대 이종주 함장이 취임식을 가졌다. 이어진 안보견학에서는 최근 우리나라의 안보상황 설명 등 안보교육을 시작으로 잠수함 발전과정 등을 볼 수 있는 잠수함 역사관과 잠수함, 수상함 견학 등이 약 1시간 동안 진행됐다.

홍성군과 자매결연을 맺은 1800톤급 잠수함 김좌진함은 디젤 잠수함으로는 세계 최고 수준의 성능을 갖추고 있다. 길이 65미터에 최대 시속 37km까지 항진할 수 있으며, 승조원 40여명을 태우고 연료 재충전 없이 하와이까지 왕복 운항할 수 있다. 특히 어뢰와 기뢰는 물론 사정거리가 최대 천 킬로미터인 신형 순항미사일 '해성3' 도 장착했으며, 은밀하게 적의 주요시설을 정밀 타격할 수 있는 능력도 갖췄다.

이날 김좌진함 함장 이·취임식에 참가한 이용록 홍성부군수는 "국가전략부대인 잠수함사령부의 동서남해 해역경비임무 수행과 조국을 위해 싸우다 전사한 16만5000여명의 고귀한 희생이 있었기에 오늘의 대한민국이 있는 것 아니냐"며 "이번 안보답사로 참가자 모두 안보의 중요성에 공감하면서 통합방위태세를 굳건히 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