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생 80.6% "설 연휴 알바 계획 있다"

2019-01-29 11:58:19

- 알바천국, 회원 1만7525명 대상 '설 연휴 계획' 설문조사

[프라임경제] 설 연휴를 앞두고 다양한 설 연휴 아르바이트가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10대, 20대는 물론 30대 이상도 아르바이트를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알바천국이 설 연휴 알바 계획에 대해 조사한 결과 △10대 △20대 △30대 △40대 이상 순으로 많았다. ⓒ 알바천국


알바천국(대표 공선욱)이 지난 17일부터 24일까지 전국 알바생 회원 1만7525명(△10대 2350명 △20대 1만1580명 △30대 1472명 △40대 이상 2123명)을 대상으로 '설 연휴 계획'에 대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설문 결과 올해 설 연휴 동안 아르바이트를 계획 중이라고 답한 응답자는 전체의 80.6%에 달했다. 연령별로는 △10대 82.9% △20대 81.8% △30대 79.9% △40대 이상 72.4%가 연휴 중 아르바이트를 계획한다고 응답했다.

이들이 연휴 중 아르바이트를 계획하는 이유로는 '단기로 용돈을 벌 수 있어서(71.5%)'가 1위를 차지했다. 계속해서 △특별한 계획이 없어서(11.1%) △시급이 높아(8.0%) △원래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어서(6.2%) △친척들의 잔소리를 피하고 싶어서(2.9%) △친구의 권유가 있어서(0.3%) 등의 순이었다.

반면 전체 응답자 중 19.4%는 설 연휴 동안 아르바이트를 계획하지 않는다고 답했다. 다른 계획으로 '친척집 방문(37.6%)'과 '휴식(22.5%)'을 꼽았다.

기타 답변으로는 △친구, 지인들과의 만남(17.2%) △공부 및 자기개발(9.4%) △구직 및 취업준비(7.8%) △여행(5.5%) 등이 있었다.

설 연휴 아르바이트 지원 시 가장 고려하는 것은 '시급'과 '거리'로, 각각 44.4%, 21.3%를 차지했다. 이어 △근무 시간(18.7%) △근무 기간(8.6%) △업무강도(7.0%)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설 연휴기간 중 가장 하고 싶은 아르바이트에 대한 10대, 20대의 반응도 눈길을 끌었다. 10대와 20대 1만3930명 응답자 중 82%가 아르바이트 계획이 있다고 응답했다.

▲10대, 20대가 가장 하고싶은 설 연휴 알바로 '설 이벤트 스태프 알바'를 꼽았다. ⓒ 알바천국


가장 하고 싶은 아르바이트로는 '설 이벤트 스태프 알바(38.3%)'를 꼽았다. 이어 △마트 및 백화점 설 선물세트 판촉 알바(27.6%) △물류 창고 정리 및 포장 알바(20.0%) △전통 음식·떡 제조 및 판매 알바(7.2%) △고속도로 휴게소 알바(3.6%) △택배 배송 및 상·하차 알바(3.3%) 순이었다.

한편, 알바천국은 지난 16일부터 설날 알바 채용관 서비스를 운영 중이다. 해당 채용관에서는 △판매·판촉 △진열 △매장안내 △택배·물류 등 설 연휴 기간 인기가 많은 아르바이트 채용정보를 한 곳에 모아 제공한다. 알바천국 설날 알바 채용관은 설 연휴 마지막 날인 2월6일까지 알바천국 앱과 웹 사이트에서 이용할 수 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