캘러웨이골프, '에이펙스 19' 아이언 선봬

2019-02-11 11:05:10

[프라임경제] 캘러웨이골프(대표 이상현)는 비거리는 물론 부드러운 타구감이 특징인 '에이펙스 19' 아이언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에이펙스 19' 아이언은 이정은6, 오지현, 맹동섭 등 많은 선수들이 올해 시즌을 함께 할 예정이다. ⓒ 캘러웨이골프

'에이펙스 19' 시리즈는 투어레벨의 아름다운 디자인으로 완성된 프리미엄 단조 아이언으로 지난해까지 7년 연속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가장 많은 선수들이 사용한 아이언으로 브랜드 캘러웨이가 자신있게 선보인 제품이다. 

이번에 새롭게 출시한 '에이펙스 19' 아이언은 초보자부터 중급자를 위한 '에이펙스 19'와 중급자부터 상급자를 위한 '에이펙스 프로 19' 두 가지 라인으로 출시됐다. 

먼저 초보자부터 중급자를 위한 '에이펙스 19' 아이언은 1025 카본 스틸 바디에마이크로스피어 기술을 결합함으로써 타구감의 새로운 기준을 만들었다. 

특히 캐비티 에어 포켓에 주입된 우레탄 마이크로스피어가 임팩트 시 진동을 흡수해 부드러운 타구감을 극대화했다. 

롱아이언은 볼 스피드를 높이는 캘러웨이의 대표적인 360 페이스컵 기술도 적용됐다. 페이스 주변에 얇고 탄성 있는 림(rim)을 적용한 이 기술은 페이스 어디에 맞더라도 빠른 볼 스피드와 한층 더 긴 비거리를 만들어낸다. 

반면 숏 아이언은 컨트롤 성능을 높이기 위해 VFT(페이스 두께 가변가공기법) 페이스를 장착했다. 

또 멀티 소재 구조에 텅스텐 웨이트를 삽입함으로써 각 아이언 번호 별로 정교한 무게 중심 설계를 가능하게 해 최적의 런치 앵글과 탄도, 컨트롤의 조화를 구현해냈으며, 컬러는백금 크롬으로 마감해 프리미엄한 느낌을 한층 더했다.

'에이펙스 프로 19' 아이언은 포지드 투어 퍼포먼스 아이언이라는 새로운 카테고리를 제시하는 제품으로, 볼 스피드와 비거리를 극대화하면서 투어 레벨 디자인의 장점 또한 갖췄다.

'에이펙스 19' 아이언과 기술적인 부분은 같지만 좁고 얇은 솔, 톱라인을 갖춘 좀 더 콤팩트한 디자인이 특징인 '에이펙스 프로 19'는 힐과 토우 부분에 무게를 집중 배치해 중심을 벗어난 임팩트를 하더라도 사이드 스핀 발생이 적다. 또 날렵한 디자인이지만 관용성까지 갖추고 있다.

김흥식 캘러웨이골프 전무는 "이번에 선보인 에이펙스 19는 '정점(APEX)'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모든 것을 갖춘 궁극의 단조 아이언"이라며 "부드러운 타구감, 일관된 거리, 최적의 볼 탄도와 컨트롤로 경기력 향상을 원하는 골퍼들의 니즈를 충족시킬 것"이라고 전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