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여성친화도시 지정 현판식

2019-02-11 20:38:47

▲여성친화도시 현판식. ⓒ 나주시

[프라임경제] 강인규 나주시장은 11일 시청 현관에서 여성친화도시 지정에 따른 현판식을 갖고, "여성친화도시 조성 및 양성평등실현을 목표로 한 맞춤형 정책 추진에 박차를 가해가겠다"고 밝혔다. 

이날 현판식에는 김선용 시의회의장을 비롯한 시의원, 여성단체협의회, 여성친화서포터즈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해, 여성친화도시 지정을 축하·기념했다. 

강 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여성친화도시 지정은 여성단체협의회와 여성친화서포터즈단의 아낌없는 협조와 노력으로 이뤄낸 성과"라며 "여성과 아동, 노인 등 사회적 약자는 물론, 시민 모두가 행복한 도시로 나아가는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여성친화도시는 지역 정책 개발 과정 등에 남녀가 동등하게 참여하는 것을 골자로, 여성과 아동, 노인 등 사회적 약자들의 인권 신장과 사회적 안전을 위한 정책을 추진하는 지역을 의미한다. 

나주시는 지난 1일 여성가족부와 협약을 체결하고, 양성평등 정책 사업 공동 발굴 등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상호 협력을 강화해가기로 했다. 

아울러 오는 2022년까지 5년 간 여성친화마을 조성사업, 여성 직업 능력 개발 연계, 공동육아 나눔터 설립 등 5개 분야 54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