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의회, 삼성교통 파업사태 논의 간담회 개최

2019-02-11 17:03:48

▲박성도 진주시의장이 삼성교통 파업사태 논의를 위한 간담회를 주재하고 있다. ⓒ 진주시의회

[프라임경제] 진주시의회(의장 박성도)는 11일 의장단 및 상임위원장단 간담회를 개최하고 삼성교통 파업사태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간담회는 현재 시민소통위원회가 삼성교통 파업사태 해결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하고 있는 만큼, 시민소통위원회의 의견을 존중하고 위원회가 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지원을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의견을 모았다.

또 사태수습을 위해 진주시와 삼성교통이 직접 대화에 나설 것을 촉구하기로 했다.

시의회 관계자는 "시의회도 이번 삼성교통 파업의 조속한 해결을 위해 많은 고심을 하고 있다"며 "시민들의 편에서 사태해결을 위한 모든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고 밝혔다.


강경우 기자 kkw4959@hanmail.net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