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군 "경남i 다누리카드와 함께 해요"

2019-02-11 17:32:25

- 다자녀가정 보육료 부담 경감, 가맹점 수수료 할인 혜택까지

[프라임경제] 남해군은 3자녀 이상 가정이 경남도 내 공공시설·학원·외식·여가 등의 가맹업체에서 사용하면 할인혜택을 받는 '경남i 다누리카드' 활성화에 나선다고 11일 밝혔다.

경남i 다누리 카드는 영화, 쇼핑, 전국 주요 놀이시설, 주유 등 할인혜택 제공과 가맹업체별 특별현장 할인을 제공하며, 가맹점주에게는 매출수수료 0.2%할인의 인센티브가 제공된다.

현재 경남도의 가맹점은 1930개소(2018년 12월 기준)로 가맹업체별 할인사항은 경남i 다누리카드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된다.

발급 대상은 셋째 자녀를 임신 중이거나, 막내가 만13세 이하인 가정의 부모 중 1인에게 발급되며 가까운 NH농협은행에 방문 신청하면 된다.

또 가맹점 등록은 군청 행정과 인구정책팀에서 기본서류와 특별현장할인 사항을 접수하면 된다.

군은 이달 27일까지 73개소의 가맹점을 전수 조사하고, 가맹점 추가 모집과 다자녀 가정의 우대카드 발급신청을 지속적으로 안내할 계획이다.

남해군 관계자는 "현재 셋째아 양육수당을 지원받는 가구는 125세대로 다자녀 가정의 양육부담 경감과 가맹점의 매출 수수료 할인혜택 등 다자녀가정과 사업체가 상생의 길로 나아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