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군, 대학입학금 최대 60만원 지원

2019-02-11 18:00:34

- 3월8일까지 신청, 관내 고교 졸업한 대학 신입생

[프라임경제] 하동군은 관내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2019년 국내·외 대학에 입학 예정인 신입생을 대상으로 대학입학금을 지원하기로 하고, 3월8일까지 희망자 신청을 받는다.

군은 2009년부터 대학입학금 지원 사업을 추진해 올해로 11년째를 맞고 있으며, 그동안 1860명의 학생에게 6억7000여만원의 입학금을 지원했다.

지원 대상은 군내에 소재한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국내·외 대학에 입학하거나 군내 1년 이상 주소를 두고 검정고시에 합격해 올해 대학에 입학하는 신입생으로 지원신청자와 보호자의 주소지가 하동군인 경우에 한한다.

입학금은 최대 60만원까지 1회에 한해 지급되며, 기 수혜자가 개인적인 사유로 다른 학교에 재입학하는 경우에는 추가 지원이 되지 않는다. 신청기간이 지나면 지원이 안되기 때문에 기간 내에 신청해야 한다.

입학금 지원을 받고자 하는 군민은 읍·면에 비치된 입학금 지원신청서를 작성해 등록금 납부 영수증과 통장사본, 주민등록등본을 함께 제출하면 된다.

군은 장학금 중복지원을 방지하기 위해 신청자에 대한 국가 장학금 수혜 여부 등을 조회한 후 지원대상자와 지원액을 결정하고 지원할 예정이다.


강경우 기자 kkw4959@hanmail.net

<저작권자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