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 '상수도요금' 감면 세자녀 이상 가구 확대

2019-02-11 18:12:28

[프라임경제] 통영시(시장 강석주)는 상수도요금 감면범위를 세자녀 이상 가구로 확대한다고 11일 밝혔다.

또 시민들의 상수도요금 부담을 경감하기 위해 연체료 부과방식도 연체기간 1개월 이내인 경우 일할 계산하여 연체료를 징수하게 된다.

세 자녀 이상 가구 수도요금 감면은 통영시에 주민등록을 두고, 세대별 주민등록표에 기재된 자녀가 세명 이상이며 자녀 중 첫째가 만 19세 미만인 가구에 대해 매월 5㎥에 해당하는 요금감면 혜택이 주어진다.

감면 대상자는 주소지 읍·면사무소 및 동주민센터를 방문해 세자녀이상 가구 요금감면을 신청하면 된다.

또한 상수도요금 연체료 부과방식도 연체일수와 무관하게 3%의 고정비율로 산정하던 방식에서, 요금 연체기간이 1개월 이내인 경우 연체 일수에 따라 요금을 일할 계산해 부과하는 방식으로 변경돼 시민 부담완화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통영시 관계자는 "극심한 저출산 사회의 위기극복 시책의 일환으로 다자녀 가구의 경제적 부담을 조금이라도 완화시키고자 상수도요금 감면제도를 확대했다"며 "감면 대상자는 빠짐없이 신청해 상수도요금 감면 혜택을 받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